C'est Qui x The Internatiiional
by Steve Roe

Photographer Steve Roe recently teamed up with DJ duo C'est Qui who are made up of Closet Yi and Na One. Both have been making big moves in underground scene in Seoul and are beginning to gain international recognition, with the pair recently showing in line ups around big cities and festivals like Shanghai, Bangkok, and Ortigia Soundsystem festival in Sicily. The Internatiiional, also based in Seoul, have recently just released their latest line of work. The fashion design team whose tees have been supported by the likes of Peggy Gou and Yaeji, have strong roots in the local underground music scene. Steve Roe spoke to Phrames about his idea behind the shoot for this collaboration.

"With C’est Qui and I initially planning to shoot together for promo material, our attention naturally drifted toward local design team The Internatiiional, who had just released their latest season of work.
The Internatiiional’s lead motto is, “Welcome to Acid House”. To emulate that feeling of hallucinogenic euphoria I used fractal light prisms to create holographic-type illusions.
This series was shot in Jongno, Seoul - an area famous for its narrow alleys and neon flooded streets. An ideal location to create a vibrant dreamscape."

Check out the shoot below and follow the links to see more work from everyone involved.

In Shot: C'est Qui

Clothes Designed by: The Internatiiional

Photographer: Steve Roe

포토그래퍼 스티브 로(Steve Roe)는 최근 Closet Yi와 나원으로 이루어진 DJ 듀오 C'est Qui와 촬영을 진행했다. 서울의 언더그라운드 씬에서 왕성히 활동하고 있는 두 DJ는 올 해 여름 방콕, 상하이, 그리고 시칠리아에서 열리는 Ortigia Sound System Festival 등의 라인업에 오르며 국제적으로도 그 이름을 알리는 중이다. 최근 새로운 라인을 공개한 The Internatiiional 또한 서울을 기반으로 한 브랜드이다. 그들의 티셔츠는 Peggy Gou, Yaeji와 같은 DJ들로부터 많은 지지를 얻고 있으며 디자인 팀 또한 로컬 언더그라운드 음악 씬을 바탕으로 하고 있다. 스티브 로는 Phrames와의 대화를 통해 이번 콜라보 작업에 대한 그의 의견을 이야기했다.

“C'est Qui와 제가 프로모션 용 사진을 함께 작업하기로 처음 계획을 잡으면서, 저희의 생각은 자연스럽게 로컬 디자인 팀인 The Internatiiional에 대한 방향으로 흘러갔어요. 마침 The Internatiiional은 새로운 시즌의 라인을 공개한 상황이었죠. The Internatiiional의 모토는 "Welcome to Acid House."예요. 그 환각적인 희열을 모방해내기 위해서 프랙탈 렌즈를 사용했어요. 홀로그래픽 같은 환각을 표현해 낼 수 있거든요. 사진들은 서울의 종로에서 촬영했는데, 좁은 골목과 네온 불빛이 흘러넘치는 곳으로 유명한 곳이죠. 강렬한 꿈 속 같은 느낌을 내기에 최적인 장소라고 생각해요.”

이번 콜라보를 하며 찍은 사진들은 아래에서 확인 할 수 있고, 이들의 작업을 더 보고 싶다면 아래에 있는 링크를 따라가면 된다.

사진 모델: C'est Qui

의상: The Internatiiional

포토그래퍼: @steveroe_